OliPass and OPNA

지난 5월 코로나 팬더믹으로 인해 디지털로 진행되었던 Bio2020 행사 후 Backstage 란 주제로 몇몇 참가 기업에 대한 소개 인터뷰가 있었는데, 참여하여 이런 동영상을 만들었다.

 

물론 Bio2020 에서 공식적으로 어떤 선정기준을 가지고 한 것은 아니고, 큰 행사에 대개는 이런 매체 전문 회사들이 자기들이 인터뷰 따 주고, CNN, WSJ 등등 유수매체에 내보내겠다고 엄청나게 마케팅하곤 한다. 대표께서 링크드인 통해 온 마케팅에 넘어가 해 보라고 등 떠미는 통에 하긴 했다만, 편집에 공들인 것은 인정하지만, 우리집 내방이 배경으로 이리 적나라하게 나올줄은 몰랐다. 시선 처리도 그렇고, 열심히 외운 대사 생각이 안 나 더,더,더 하고 더듬는 것도 마음에 안 들고. (밑에 반사판이라도 하나 깔아 놓았음 얼굴 때깔이라도 좋았겠다 싶기도 하다).

두달이 넘어가누만, CNN, WSJ 는 고사하고 바이오 전문매체에도 실렸다는 소식이 없어, 셀프 홍보중인데, 링크드인 프로필에 올려 놓은 것은 그래도 700 view 가 넘었다. 무엇보다 이 동영상 보고 업계에서 꽤 이름 알려진 모 컨설턴트 분 께서 이메일로 친절히 이런 평을 남겨 주어 뭐 하기 잘한 건가 생각 들기도 하고…

Also I just posted a note to linked in about the BIO video you did.  Very nice job describing the platform at a high level.  All of these efforts support increasing awareness of the company outside Korea.

 

Leave a Comment